원주 간현관광지(유원지)의 소금산 산행(트래킹)

트래킹하기 좋은 구간입니다. 한바퀴 도는 둘레가 약 4km정도 되는 구간입니다. 숲이 우거져 시원하고 오래된 소나무들이 많습니다. 그대로 방치해 놓아 사람들이 밝고 다녀 나무들의 뿌리가 길한가운데에 그대로 나와 있어, 대책이 필요한 것 같습니다.
올라갈 때 약45정도의 경사정도이나 흙길에 넓은 길이라 천천히 가시면 전혀 힘들지 않는 코스입니다. 정상부근에서 일단 경사를 올라가며 약간의 오름과 내림을 반복합니다.
제일 이 소금산의 포인트는 내려올 때 경사도가 80도정도 되는듯한 계단으로 내려오는데 요게 스릴있고 묘미가 있습니다.

산오르기 전 등산로 입구에서 인증샷, 폼이 짝다리에서 이런식으로 변했다. 짝다리 폼보다는 이런 폼이 난것도 같다.ㅎㅎ

올라가다 정상쪽으 향해 인증샷

정비가 되지 않아 소나무들의 뿌리가 그대로 노출되어 사람들이 그대로 밟고지나간다. 사람들이 많이 다닐 수록 점점 파여 소나무들의 건강에 않좋을 것이다. 원주시 차원의 대책이 필요하다.

소금산 정상에서 인증샷. 높지 않은 산이라 식구들과 연인들과 잠깐씩 왔다가면 좋을 것 같다.

정상 부근에는 표지석과 바로 옆에 운동기구들이 있고, 쉴 수 있는 벤취가 놓여 있다.

철계단 내려오기 전에 간현유원지의 풍경을 찍어보았다. 산사이를 굽이쳐 흐르는 맑은 물과 강, 내려다 보이는 것이 멋이있다. 가을에 여기서 단풍 든 모습은 가히 절색이라 한다.

계단을 날개를 꼭~~잡고 옆으로 내려오는 자세가 얼마나 가파른지를 알 수 있다. 얼굴로 확인을 하고 찍으면 앞사람 배낭과 머리때문에 맨 밑에 내려간 사람이 보이지 않아 팔을 쭉뻗어 대충 찍었다. 그래도 다행히 제대로 나온 것 같다.

2단의 계단이 내려와서 보니 사진상으로는 실감이 안난다.

이쪽 방향으로도 하산 또는 거꾸로 시작이 가능하다. 우리는 입구에 있는 아래쪽에 등산입구를 시작으로하여 이쪽으로 하산을 하였다.

404철계단을 다 내려온 후, 정상을 향해 카메라에 담아 보았다

암벽타는 사람들이 바위에 달라 붙어 있다

암벽장으로 건너는 다리이다. 예전에는 없던 휀스들이 눈에 보인다.

주창장으로 가면서 야영장과 산장 방향쪽을 담아 보았다.

철로를 따라 레일바이크가 달리고 있다. 지나가는 사람마다 괴성을 지르는 것을 보면 재미는 있는 모양이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 원주시 지정면 간현리 | 소금산
도움말 Daum 지도

아브딜론

설악권의 여행정보와 사회적 이슈 그리고 개인적인 관심거리로 운영되는 블로그

    이미지 맵

    쥔장의 소소한 일상/산오르기 다른 글

    댓글 0

    *

    *

    이전 글

    다음 글

    티스토리 툴바